청각장애

Hearing Impairments

청각장애는 귀의 어느 부분이 정상적인 방식으로 기능하지 않을 때 발생할 수 있습니다. 신생아 난청은 1000명당 1-6명 정도 발생하는데, 언어 습득이 이루어지지 않은 시기의 청력 손상은 아기의 말하기, 언어 및 사회적 기술 발달 능력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아기는 병원에서 출생후 퇴원하기 전에 신생아 청각선별검사를 받으며, ‘재검’ 으로 판정받은 경우 생후 3개월 이내에 정밀 청력검사를 통해 난청 여부를 확진합니다. 신생아기에 발견할 수 있는 선천적 청각장애 외에 신생아기 이후에도 청각 문제를 갖게 될 수도 있습니다. 아기에게 청력 문제가 있다고 생각되면 즉시 검진을 받아야 합니다.
청력 손실은 소리를 전달하는 데 문제가 있는 경우 발생할 수 있습니다. 즉, 외이나 중이에 음파가 통과하는 것을 어렵게 만드는 문제가 있을 때 발생하며, 외이도가 막히거나 중이에 체액이 차있는 경우입니다. 이러한 종류의 청력 상실은 종종 일시적이며 일반적으로 약물이나 수술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내이나 청각신경이 작동하는 데 문제가 있는 감각신경성 난청은 내이의 특정 세포가 손상되었을 때 발생할 수 있으며, 이러한 종류의 청력 상실은 일반적으로 영구적입니다.

아기가 청각 문제가 있는지는 다음과 같은 징후를 통해 알 수 있습니다.

  • 큰 소리에 놀라지 않음
  • 생후 6개월이 지났는데, 소리가 나는 쪽으로 몸을 돌리지 않음
  • 12개월이 넘어도 “엄마” “맘마”와 같은 단어를 말하지 않음
  • 사람을 향해 고개를 돌리지만,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이름만 부르면 고개를 돌려보지 않음.
  • 모든 소리를 못듣는 것은 아니지만, 듣지 못하는 소리가 있음.
청력 상실의 원인이 무엇인지는 확실하지 않으며, 가능한 원인으로는 유전자와 유전자 변화에 의한 것, 다른 건강문제으 결과, 조산이나 저체중 출생, 귀나 머리, 혹은 얼굴 모양의 선천적 결함, 임신 중 바이러스 및 감염(거대세포바이러스, 수포진, 홍역, 매독, 톡소플라스마증), 귀의 감염으로 인한 귀의 뼈나 청각 신경의 손상, 수막염이나 홍역과 같은 감염 등이 있습니다. 그 외에도 머리 부상, 심한 황달, 고막 손상, 작은 물건을 귀에 넣어 외이도에 걸려 있는 경우, 큰 기계 소리에 일상적으로 노출된 경우 등이 있으며, 아기가 청력 문제를 갖지 않도록 건강 관리와 더불어 청력 손상을 일으키는 환경에 노출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치료는 아기의 전반적인 건강과 청력 상실의 원인에 따라 다릅니다. 아기에게 청력 상실이 있는 경우 가능한 한 빨리 6개월 이전에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치료방법으로는 인공와우, 귀 튜브, 보청기 등이 있습니다.
난청이 있는 어린이는 다른 사람과 의사 소통하기 위해 수어를 배울 수도 있습니다. 남아있는 청력을 활용하여 듣고 말할 수 있도록 의사 소통하는 방법을 가르칠 수도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아기에게 청각장애가 있다면 빠른 조기개입을 통해 의사소통할 수 있는 방법을 배울 수 있도록 하는 것입니다.
사진 출처 : CDC
본 내용은 미국 CDC의 자료 일부를 참조하여 작성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