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아 발달 정보

진짜 놀이를 함께 하기

남보람 (이화여자대학교 특수교육과 박사과정) 교사 : 별이랑 평소처럼 10분 동안 자유롭게 놀아보세요. 양육자 : 별이야~ 우리 같이 놀아볼까? 장면 1. “별이야, 이거 가지고 놀까? 이거봐라~ 슝!” 아이는 눈길을 주지 않고 다른 곳으로 향합니다. 장면 2. “우리 같이 책 볼까? 곰돌이 어디있나?” 아이의 손길이 움직이고, 엄마는 다시 한 번 이야기 합니다. “이번엔 토끼 찾아볼까? 토끼 어디 …

진짜 놀이를 함께 하기 더 보기 »

거울 보며 표정 지어보기

거울을 보고 다양한 표정을 지어보고, 거울을 통해 자신의 모습과 주변을 관찰합니다. 준비물 거울, 표정 스티커 사전 준비 아동의 얼굴이 보일 수 있도록 거울을 배치합니다. 감각통합에 도움이 됩니다. 거울을 보고 여러 가지 표정을 지으면서 얼굴근육을 활용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거울을 보며 자신의 얼굴을 탐색하며 신체 인식 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여러 가지 표정에 대한 …

거울 보며 표정 지어보기 더 보기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영유아 조기발달을 돕는 방법

이찬승 (교육을 바꾸는 사람들 대표) 하버드대학 아동발달센터는 영유아의 조기 발달을 도와 좋은 결과를 내기 위한 3가지 원리를 제시한다. 이는 현장 실천가나 정책결정자들이 조기 발달 프로그램을 디자인할 때 활용할 수 있는 원리이기도 하다. 이상의 3가지 원리는 아동의 발달을 돕고 기대하는 결과를 얻기 위해 현장 실천가 및 정책결정자 모두에게 필요한 기본 원리다. 요구에 신속히 반응하고 지지한다. 아동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영유아 조기발달을 돕는 방법 더 보기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영유아 발달에 대한 개념 이해

이찬승 (교육을 바꾸는 사람들 대표) 앞에서 살펴본 바에 따르면 아동의 발달을 돕기 위해서는 기회의 창이 활짝 열려 있을 때 즉 뇌가 민감하게 변할 수 있을 때를 놓치지 말고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위해서 교사들과 부모들이 영유아 발달에 있어 꼭 알아야 할 개념을 소개하고자 한다. 이는 세계적 전문성을 갖춘 하버드 대학교 아동발달센터에서 연구한 영유아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영유아 발달에 대한 개념 이해 더 보기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몬테소리 교육 영유아 발달의 민감기

이찬승 (교육을 바꾸는 사람들 대표) 아동 발달의 민감기에 대한 연구와 임상의 역사가 깊은 몬테소리 교육은 아동 발달에 대해 위 <도표 2>와는 좀 다른, 12가지 기능에 따른 기능별 민감기를 제시하고 있다. 이는 흥미롭고 참고할 만한 내용이기에 여기에 소개한다. 위 <도표 3>은 총 12가지의 기능에 대한 민감기를 소개하고 있다. 음악(3-6세) 리듬, 소리의 고저, 멜로디 등을 감지할 수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몬테소리 교육 영유아 발달의 민감기 더 보기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아동 발달에 있어서의 민감기

이찬승 (교육을 바꾸는 사람들 대표) 시냅스 생성과 제거가 활발히 일어난다는 것은 뇌가 새로운 경험이나 자극에 의해 민감하게 잘 변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를 시냅스 가소성(synaptic plasticity)이라고 하는데 시냅스 가소성이 특별히 높은 영유아기를 아동 발달에 있어서 민감기(sensitive periods) 혹은 결정적 시기(critical periods)라고 부른다. 이는 새로운 경험에 따른 영향을 민감하게 잘 받아들이고 신경세포의 연결과 강화가 매우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아동 발달에 있어서의 민감기 더 보기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아동의 뇌발달과 가지치기

이찬승 (교육을 바꾸는 사람들 대표) 사람의 뇌에는 약 1,000억 개의 신경세포가 있고, 하나의 신경세포가 약 10,000여 개 이상의 다른 신경세포와 연결을 맺을 수 있기 때문에 인간의 뇌는 총 1,000조 개 이상의 신경연결이 가능할 정도이기에 학습의 가능성은 무한하다. 신경과학의 연구에 따르면 아동의 뇌는 그 발달의 90%가 5세 전에 이루어지고, 아동의 뇌는 이 시기에 외부 환경의 영향을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 아동의 뇌발달과 가지치기 더 보기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이찬승 (교육을 바꾸는 사람들 대표) ‘학습과학의 이해와 적용’에 관한 칼럼은 ‘뇌에서 학습이 어떻게 일어나는가?’와 ‘뇌에 대한 이해를 통해 학습을 어떻게 최적화할 수 있는가?’에 대한 과학적 이해를 돕기 위한 것들이다. 이러한 원리의 이해와 적용은 모든 학생들에게 도움이 되지만 관련 연구에 따르면 특히 기초학력이 부족한 학생들에게 적용할 때 그 효과가 더 큰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칼럼에서는 …

아동 발달은 민감기(sensitive periods) 동안의 경험의 폭과 질에 달렸다. 더 보기 »

아기들은 어떻게 배우고 발달할까? 2

이소영 (한국영아발달조기개입협회, 특수교육학 박사) 일상생활에 관심을 갖고 참여하기 무언가에 참여했을 때 필요한 기술을 배울 수 있어요. 일과 활동(routine activities)에서 다양한 학습 기회를 갖게 되었을 때 그 활동에 참여함으로써 기술을 배울 수 있습니다. 참여는 그저 무언가를 지켜보는 것이 아닙니다. 사물과 다른 사람과 상호작용이 이루어졌을 때 비로소 참여한다고 할 수 있지요. 아기들이 일과 활동 중에 참여하는 것이 …

아기들은 어떻게 배우고 발달할까? 2 더 보기 »